컨텐츠 바로가기


  • 가구
  • 부엌
    부엌
    테이블
    커피테이블
    의자
    장농
    TV장식장
    책장
    수납장
    침대
    서랍장
    기타
  • 인테리어
  • 회사소개
  • 회사소개
    회사소개
    회사이야기
    새소식&뉴스
    쇼룸소개
  • 주문하기
  • 제품주문관련
    제품주문&질문
    제품후기

cafe 일기621
Title cafe 일기621
Writer 정철태(ip:)
  • Date  2017-11-05

오랜만에 일본에 갔다왔다

여러번 가 봤었지만 진정한 자유여행으론 처음이었다

이동할 때마다 마주하는 알 수 없는 이유들로

많은 걸음을 했던 독한 여정이었다

여행은 매번 새로운 곳을 방문할것 같지만

늘 같은 곳을 또 가보는 곳이 일본이다

겉으로 보는것과 직접 들어가서 그 공기를 느끼는 것은

본질적으로 다른 감동을 준다

트럭웍스가 그랬다

처음 가구를 시작할 때 그 곳을 방문했었고

그 세월이 벌써 20 주년을 앞두고 있는 트럭을 보면서

여전히 그 모습이 더 세련되지도 고급스러워 보이지도 않았지만

그 가치를 추구하고 오래됨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는 그들의 세월이 놀라웠다

일본스러움 이랄까?

지나친 친절함

지나친 오래됨

변화에 익숙한 모습이 아니다

하지만 여행객인 나는 그들의 세밀함에서 말로 할 수없는 두려움을 느낀다

늘 새로운 것에 목마른 듯한 삶을 살아가는 것이 살아남을 수 있는

유일한 길인지 알았으니 말이다




첨부파일
Password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목록

삭제 수정 답변

댓글 수정

비밀번호

수정 취소

/ byte



로그인 회원가입